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14개국 주한외교 사절, 대구방문

기사승인 2017.10.13  17:11:37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공공행정 우수사례 설명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대구시)

12~13일 양일간, 러시아, 콜롬비아 등 주한 외교사절 14개국 20여명이 대구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행정안전부가 진행하는 ‘제3차 한국 공공행정 우수사례 설명회’의 일환으로 대구시가 현재 베트남 다낭시에서 진행 중인 ‘스마트 도시재난안전시스템 마스트플랜 수립 사업’에 대한 소개를 행안부가 요청함으로써 이뤄졌다.

3회째를 맞는 ‘한국 공공행정 우수사례 설명회’는 우리나라의 공공행정을 벤치마킹하고자 하는 주한 외교사절의 요청에 따라 2016년부터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현장을 직접 방문해 우리나라의 우수 정책과 사례 및 시스템을 직접 소개하는 행사다.

대구시는 이들에게 대구가 섬유 및 패션산업 중심도시에서 ICT기반 친환경 첨단 도시로의 변화하는 모습과 미래형 자동차와 물산업 중심도시로의 비전을 소개함으로써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대구의 미래발전상을 보여줬다.

또한 세계화에 앞장서고자 청정에너지, 의료 등 다양한 분야의 국제무대 진출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고, 비수도권 최초로 의료관광객 2만명을 돌파하여 글로벌 의료산업 도시로 탈바꿈하고 있는 메디시티 대구를 홍보했다.

더불어, 오랜 교류협력의 성과로 진행되고 있는 베트남 다낭시의 ‘스마트 도시재난안전시스템 마스트플랜 수립’사업을 소개함으로써 대구가 지닌 도시재난정보화 분야의 특성과 우수성을 알리는 계기가 됐다.

설명회를 마치고 주한외교사절은 오랜 역사와 다양한 이야기가 담겨있는 청라언덕과 이상화, 서상돈 고택 등 중구 근대골목 투어로 근대문화의 중심지인 대구를 둘러봤다.

대구시 김승수 행정부시장은 “설명회에 참석한 국가와의 교류 확대와 대구의 우수한 지방전자정부 역량이 해외로 진출해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 강정영 기자 newswaydg@naver.com

강정영 기자 newswaydg@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웨이 대구경북취재본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